"임직원이 직접 마련" AXA손해보험, 노년층 정서 안정을 위한 지원사업 후원

코로나19로 타격을 입은 노년층의 정서 및 사회생활 지원 사업 후원

이지혜 기자 승인 2020.10.05 13:32 의견 0
(사진=AXA손해보험)


AXA손해보험(이하 AXA손보)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타격을 입은 노년층의 정신건강 증진을 위해 시립용산노인종합복지관의 정서 및 사회생활 지원 사업을 후원한다고 5일 밝혔다

이번 사업지원기금은 AXA 그룹의 사회공헌 주간(CR Week)을 맞아 임직원들이 참여한 24시간 글로벌 스포츠 릴레이(AXA 24H du Coeur)를 통해 마련되었다. AXA 24시간 글로벌 스포츠 릴레이는 코로나 19로 타격을 입은 취약계층 정신건강 증진을 위해 각국 AXA 임직원들이 참여한 계주행사다.

한국시각 기준 9월 25일 금요일 오후 7시부터 9월 26일 토요일 저녁 7시까지 24시간 동안 전세계에서 진행되었다. 9월 28일 오후 8시를 배정받은 한국의 AXA 손보는 임직원들이 각자 코로나19 방역수칙을 준수하며 자발적으로 릴레이에 동참하였고 기부 목표 금액 총 1000만원을 달성했다.

코로나 19로 타격을 입은 취약계층의 정신건강 증진을 목표로 하는 올해 AXA 그룹의 사회공헌주간 취지에 걸 맞게, AXA 손보는 이번 행사를 통해 조성된 기금을 시립용산노인종합복지관에 기부, 지역 내 어르신들을 위한 정서 및 사회생활 지원사업을 후원할 예정이다.

질 프로마조 AXA손보 대표이사는 “코로나 19사태로 모두가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황이지만, 이럴 때 일수록 코로나19의 피해가 더욱 집중되는 우리 사회의 취약계층을 보호하는 일이 중요하다” 며,  “이번 지원사업을 통해 코로나19로 많이 힘들어하고 계신 지역사회 어르신들의 정서 및 정신건강 증진에 AXA손보가 기여하길 희망한다” 고 밝혔다.  

저작권자 ⓒ 위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